• 건강/질병 정보
    • 건강/질병 검색
    • 검사/처치 정보
    • 4대 중증질환 정보
    • 용어사전
    • 이미지 자료실
    • 미디어 정보
    • 건강정보 관련링크
    • 건강생활습관정보 카드뉴스
  • 증상/증후 검색
  • 약품/식품 정보
  • 장애/재활 정보

  • 홈HOME
  • 종합건강 정보
  • 건강/질병 정보
  • 건강/질병 검색

건강/질병 검색

블로그, 카페, 사이트에 건강 정보를 자유롭게 담을 수 있습니다.

만성기관지염
문자로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수정일2016-12-16 (등록일2010-01-31)
  • 조회134693
  • 평가88점

(법적 한계에 대한 고지) 본 정보는 건강정보에 대한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한 참고자료일 뿐이며 개별 환자의 증상과 질병에 대한 정확한 판단을 위해서는 의사의 진료가 반드시 필요합니다.

개요

만성기관지염은 폐기종, 소기도 질환과 함께 만성폐쇄(성)폐질환의 한 종류로서 최근 들어 호흡기 질환 중 가장 관심을 끄는 질환중의 하나입니다. 공해, 흡연인구의 증가와 노령인구의 증가 등으로 우리나라에서도 환자가 급격히 늘어나는 추세입니다.

만성폐쇄(성)폐질환은 점차적으로 기도가 좁아져 공기의 유출이 제한(비가역적 기도폐쇄)되는 질병입니다. 병이 진행되면 두 세 질환의 임상증상 및 검사소견이 혼합되어 나타나는 양상을 보여 감별하기 힘든 경우가 많고, 치료법 역시 대동소이하여 총칭하여 만성폐쇄(성)폐질환이라 부릅니다.

기도폐쇄는 대개 점진적으로 진행되며 유해한 입자나 가스 등에 폐가 비정상적인 염증반응을 동반합니다.

만성 기관지염은 기류 폐쇄가 없을 수도 있으며 이러한 경우에는 만성폐쇄(성)폐질환의 범주에는 넣지 않습니다.

임상적으로 다른 질환이 없다는 전제하에 2년간 연속해서 일 년에 적어도 3개월 정도 기침과 가래가 있으면 만성기관지염으로 진단할 수 있습니다.
만성기관지염은 아래와 같이 세 가지 정도로 구분해 볼 수 있습니다.

만성기관지염의 구분.만성기관지염은 단순만성기관지염, 만성폐쇄성기관지염, 천식성기관지염으로 분류됩니다. 단순만성기관지염은 기도 점액의 분비가 증가하고, 객담을 동반하는 기침이 2년간 연속해서 1년에 3개월 이상 지속됩니다. 기관지확장증, 폐결핵 등 다른 특별한 호흡기질환이 없어야 합니다. 만성폐쇄성기관지염은 만성기관지염이 진행되고 기도폐쇄증상이 동반되는 경우입니다. 천식성기관지염은 기도폐쇄가 악화와 호전을 반복하는 경우입니다. 본 그림은 보건복지부와 대한의학회에서 제공됩니다.

호흡기의 구조

1. 단순만성기관지염

흡연 등 기관지 자극물질에 장기간 노출 시 기도 점액의 분비가 증가하고 임상적으로는 객담(가래)을 동반하는 기침이 1년에 3개월 이상 2년 연속적으로 나타납니다. 흉부 X 선에서 기관지확장증이나 폐결핵 등 호흡기 증상을 유발 시킬 수 있는 특별한 질환이 없을 때 단순 만성기관지염으로 진단을 내릴 수가 있습니다.

단순만성기관지염 환자는 세균이 기도 내 집락형태를 이루고 있는 경우가 많아 기도 감염이 빈번해지고, 반복되는 기도 감염에 의해 병이 진행되면 만성폐쇄성기관지염의 형태로 이행하는 것이 보통입니다.

2. 만성폐쇄성기관지염

만성기관지염이 진행되어 단순한 객담(가래) 및 기침의 증상 외에 기도폐쇄증상이 동반되어 기도저항이 증가하고 심하면 저산소증, 고탄산가스혈증 등을 동반할 수 있는 질환으로 폐기능 검사에서 폐쇄성 환기장애 소견을 보이는 진행된 만성기관지염입니다.

만성폐쇄성 기관지염의 초기에는 기관지 확장제 등에 의하여 기도폐쇄가 쉽게 호전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병이 계속 진행되면 비가역적 요소가 많아져 결국 숨쉬기가 곤란하고(호흡부전증), 심장에 무리가 오는 상태(폐성심) 등을 동반하게 됩니다.

3. 천식성기관지염

천식성 발작은 만성 폐쇄성 기도질환에서 흔히 동반되는 증상입니다. 천식이란 엄밀한 의미에서 가역성기도폐쇄질환입니다.

그러나 비가역성 기도 폐쇄질환인 만성폐쇄성 기관지염인 경우도 가역성 요소가 강한 심한 기도폐쇄가 발병할 때는 천식 발작과 감별하기 힘든 경우가 많습니다. 천식성 발작(기관지 천식 증상이 갑자기 나타나는 현상)이 가라앉으면 만성기관지염의 증상만 보이는 가역성 요소가 상당히 많은 질환군입니다.

만성 기관지염은 비교적 흔한 질환입니다. 만성기관지염의 빈도는 그 사회의 담배 습관이 반영됩니다. 35세에서 60세 이전 흡연자의 1/3에서 만성 기관지염 증상을 보입니다.

또한 산업화, 고령화 사회가 되면서 만성기관지염의 확률도 높아졌습니다. 따라서 이에 따른 사망률 증가와 경제사회적 부담 또한 상당합니다.

이전에는 남성에게 많고 40세 이후 도시 거주자에 많았으나 여성의 만성기관지염의 빈도 또한 여성의 흡연율이 높아지면서 증가하고 있습니다.

작성 및 감수 : 대한의학회_대한결핵및호흡기학회

목록보기 다음

평가해 주세요!

  • 용이성 해당 콘텐츠는 이해하기가
  • 유익성 해당 콘텐츠는
  • 구체성 해당 콘텐츠는
 
평가하기

정보의 오류, 보다 자세한 설명이 필요한 부분, 더 알고 싶은 주제에 대한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기다립니다. 주신 의견을 정기적으로 반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본 사이트는 의학상담은 하지 않습니다. 이점 양해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