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질병 정보
    • 건강/질병 검색
    • 검사/처치 정보
    • 4대 중증질환 정보
    • 용어사전
    • 이미지 자료실
    • 미디어 정보
    • 건강정보 관련링크
    • 건강생활습관정보 카드뉴스
  • 증상/증후 검색
  • 약품/식품 정보
  • 장애/재활 정보

  • 홈HOME
  • 종합건강 정보
  • 건강/질병 정보
  • 건강/질병 검색

건강/질병 검색

블로그, 카페, 사이트에 건강 정보를 자유롭게 담을 수 있습니다.

발 백선(무좀)
문자로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수정일2017-06-07 (등록일2010-03-08)
  • 조회62142
  • 평가79점

(법적 한계에 대한 고지) 본 정보는 건강정보에 대한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한 참고자료일 뿐이며 개별 환자의 증상과 질병에 대한 정확한 판단을 위해서는 의사의 진료가 반드시 필요합니다.

개요

백선은 피부사상균에 의한 모든 표재성 감염을 의미합니다. 피부사상균은 표피의 각질층, 모발, 손톱 및 발톱 등에 각질을 영양분으로 하여 생활하는 진균(곰팡이)으로 이들 각질에 감염을 일으켜 병변이 발생합니다.

피부사상균-
백선은 피부사상균에 의한 모든 표재성 감염을 의미. 피부사상균은 표피의 각질층, 모발, 손톱 및 발톱 등에 각질을 영양분으로 하여 생활하는 진균(곰팡이)으로 이들 각질에 감염을 일으켜 병변이 발생. 피부사상균 현미경 사진. 보건복지부,대한의학회 제공

발생부위에 따라 머리 백선, 몸통 백선, 사타구니 백선, 턱수염 혹은 콧수염에 발생하는 수발 백선, 얼굴 백선, 손 백선, 발 백선(무좀), 손발톱 백선 등으로 분류합니다. 이와 같은 분류는 침범부위에 따라 각질의 특성인 머리털, 손톱, 발톱 및 피부의 각질 등과 해부학적 위치에 따른 피부 각질층의 두께, 생리학적 특성에 따른 임상적 특징과 연관이 있습니다. 그리고 이와 연관되어 치료 방법과 기간 등에도 차이가 있습니다.

다양한 부위의 피부사상균 병변-발생부위에 따라 머리 백선, 몸통 백선, 사타구니 백선, 턱수염 혹은 콧수염에 발생하는 수발 백선, 얼굴 백선, 손 백선, 발 백선(무좀), 손발톱 백선 등으로 분류. 보건복지부,대한의학회 제공

피부사상균의 감염 중 가장 많은 것은 발 백선(무좀)으로 전체 백선의 33-40%를 차지하며 20대에서 40대에 가장 많고 소아에서는 드물게 발생합니다. 1950년대에는 상대적으로 발생 빈도가 낮았으나 생활양식이 바뀌면서 항상 구두와 양말을 신고 생활하는 시간이 많아져 발의 습도가 높은 시간이 길어지므로 유병률 또한 높아지고 있습니다. 주로 목욕탕, 수영장 등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에서 환자로부터 떨어져 나온 각질을 통해 발에서 발로 전염되며 한번 감염된 사람은 다시 자신의 가족에게 옮기게 됩니다.

작성 및 감수 : 대한의학회_대한피부과학회

원인

국내에서 대학생들의 가족을 대상으로 조사한 성적은 41.2%에서 감염을 보였고, 이를 토대로 일반인에서 36.5%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특정 직업군에서는 59.4%, 78.8%의 유병율을 보였습니다. 1997년 봄과 여름에 피부과를 방문한 사람들 중 발에 병변이 있었던 비율은 58%(봄), 76%(여름)이었으며, 이들 중 진균감염은 79.8%(봄), 83.7% (여름) 이었습니다. 최근의 조사에서는 50대 이상의 연령층에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요 원인균은 다음과 같은 학명을 가진 균들이 있습니다. Trichophyton rubrum이 가장 많고, Trichophyton mentagrophytes, Epidermophyton floccosum, Microsporum gypseum 등에 의해서도 발생합니다. 과각화형(발바닥에 각질이 두터워지는 형태)과 지간형(발가락 사이가 짓무르거나 갈라지는 형태)은 T. rubrum, 소수포형(발바닥에 작은 물집이 잡히는 형태)은 T. mentagrophytes가 많습니다.

무좀 원인균의 집락 모양-Trichophyton rubrum 사진과 Trichophyton mentagrophytes 사진. 보건복지부,대한의학회 제공

작성 및 감수 : 대한의학회_대한피부과학회

증상

임상적으로 지간형, 소수포형 및 각화형으로 구분합니다. 일반적으로 지간형이 가장 흔한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1. 지간형

발백선 중 가장 흔한 임상형태이며 4번째 발가락과 5번째 발가락 사이에 가장 많고 다음으로 3번째 발가락과 4번째 발가락 사이입니다. 이 부위는 공기가 잘 통하지 않고 습기가 높기 때문에 잘 발생합니다. 가려움증이 심하고 땀이 많아서 불쾌한 발 냄새가 날 수 있습니다. 발가락 사이의 피부가 희게 짓무르고 균열이 생기며 건조되면 각질이 보이며 양측의 발가락과 발바닥까지 퍼질 수 있습니다. 손상된 피부를 통해 이차적인 세균감염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발백선 (지간형)-지간형 사진과 지간형+염증형 사진. 보건복지부,대한의학회 제공

2. 소수포형

발바닥, 발 옆에 작은 물집이 산재하여 발생하고 융합되어 다양한 크기와 형태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작은 물집은 끈적거리는 액체로 차 있으며 건조되면 두꺼운 황갈색 딱지를 형성하고 긁으면 옅은 상처를 남길 수 있습니다. 여름에 땀이 많이 나서 악화하는 경향이 많고 물집이 발생할 때 심하게 가렵습니다.

발백선 (소수포형)-발바닥, 발 옆에 작은 물집이 산재하여 발생하고 융합되어 다양한 크기와 형태로 나타날 수 있음. 작은 물집은 끈적거리는 액체로 차 있으며 건조되면 두꺼운 황갈색 딱지를 형성하고 긁으면 옅은 상처를 남길 수 있음. 보건복지부,대한의학회 제공

3. 과각화형(인설형)

발바닥 전체에 걸쳐 정상피부색의 각질이 두꺼워지며 긁으면 고운 가루처럼 떨어집니다. 만성적으로 경과하고 가려움증이 별로 없어서 치료가 늦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발백선 (과각화형=인설형)-발바닥 전체에 걸쳐 정상피부색의 각질이 두꺼워지며 긁으면 고운 가루처럼 떨어짐. 보건복지부,대한의학회 제공

이상 세 가지 병형은 명백하게 구분하기 어려울 때가 많으며 대체로 여러 병형이 복합되어 발생하는 예가 많습니다. 지간형과 소수포형은 긁거나 각질용해제로 과잉 치료하면 피부장벽이 손상되어 이차감염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곪으면 단독, 림프절염을 유발하고 때로는 손에 백선진(무좀균에 대한 과민반응으로 발생하는 피부발진)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작성 및 감수 : 대한의학회_대한피부과학회

진단

발에 피부병변이 생겼다고 모두 무좀은 아니므로 치료 전에 반드시 진균검사를 통한 확진이 필수적입니다. 이러한 진균학적 검사에는 KOH 도말검사와 진균 배양 검사 등이 있습니다.

작성 및 감수 : 대한의학회_대한피부과학회

치료

항진균제 치료가 가장 기본이 됩니다. 하지만 급성 염증이나 2차 감염이 있으면 먼저 습포를 하고 항생제와 스테로이드제를 사용하여 합병증을 치료한 후 무좀에 대한 치료를 시작해야 합니다. 발바닥의 각질이 두꺼우면 티눈고(salicylic acid(2-6% 살리실산))나 요소연고를 먼저 사용하여 각질을 제거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후 각종 항진균제를 1일 2회씩 병변과 그 주변부에 발라줍니다. 한 연구결과에 의하면 국소 치료 후의 재발률은 시간이 경과할수록 높아져서 치료 8개월 후에는 34.6%이었습니다. 국소 치료로 호전되지 않으면 항진균제를 복용하게 됩니다.
복용제로 사용되는 대표적 항진균제로는 itraconazole, fluconazole과 terbinafine 등이 있으며 이러한 항진균제는 진균의 세포막에 작용하여 진균의 성장을 억제합니다.

1) 이트라코나졸(Itraconazole)

triazole 계열의 광범위 항진균제로 무좀(백선)뿐만 아니라 칸디다증, Malassezia 감염 치료에도 효과적입니다. 진균 세포막의 필수적인 구성 요소인 ergosterol의 합성에 필요한 lanosterol demethylation을 억제합니다. 통상적으로 하루 100 mg이 사용되지만 최근에는 200-400 mg의 고용량 단기요법이 사용되기도 합니다. 이는 1개월 중 일주일 동안 400 mg의 단기요법을 사용하면 3-4개월간 효과가 지속되기 때문입니다. 부작용으로는 오심, 두통, 간기능 이상, 아나필락시스 등이 있으나 매우 드뭅니다.

2) 프루코나졸(Fluconazole)

Triazole 계열의 항진균제로서 무좀에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경구뿐 아니라 정맥주사로 사용할 수 있어 칸디다증과 크립토콕쿠스증(효모균증 : cryptococcosis)과 같은 전신 진균증에서도 사용되지만 오심과 소화불량이 드물게 부작용으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주로 신장을 통해서 배설됩니다.

3) 터비나핀(Terbinafine)

Allylamine계열의 항진균제로 진균 세포막에서 ergosterol 합성에 필요한 squalene epoxidation을 억제합니다. 세포 내에 축적된 squalene이 살진균 효과(fungicidal activity)를 보입니다. 손발의 만성 무좀 환자에 효과적이고 치료 후 재발이 적은 장점이 있습니다. 부작용은 드물지만 소화불량, 식욕부진, 피부발진이 나타날 수 있고 간 기능의 이상은 매우 드물게 나타납니다.

작성 및 감수 : 대한의학회_대한피부과학회

예방

현재 무좀 치료의 가장 초점이 되는 것은 바로 가족 내 감염자 모두를 치료하는 것입니다. 피부과 외래에 내원한 무좀 환자에만 치료를 국한하는 경우 치료가 완전히 되어도 가족 내 다른 무좀 환자에게서 재감염이 일어나므로 장기적으로 보았을 때 치료율이 급격히 떨어집니다. 환자 자신도 반복된 감염으로 인해 무좀은 치료되지 않는 병이라는 잘못된 인식을 갖게 되고 치료를 포기하기도 합니다. 또한 소아 환자의 많은 원인이 무좀을 가지고 있는 자신의 부모에게서 감염되는 점 또한 주목할 부분이라 할 수 있습니다.


한 무좀 관리 전문 사이트의 조사에 따르면 무좀 환자 3450명의 상담 내용을 분석한 결과 전체의 52.8%인 1821명은 집안에 다른 가족 구성원이 무좀 환자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므로 환자와 치료자 모두가 가족 간 진균 감염을 예방하고 또한 피부과에 내원한 무좀 환자에게 자세한 문진을 통해 가족 내 감염자 모두를 치료해야 한다는 인식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만성적인 무좀 환자 환자에서는 손발톱이나 다른 신체 부위에도 무좀이 동반되어 있는지 확인하여 치료하는 것도 재발을 막기 위한 중요한 예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무좀의 가족 내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환자의 양말이나 발수건 등을 반드시 구분해 사용하고 발을 항상 청결, 건조하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며, 특히 면역력이 약해 무좀에 걸리기 쉬운 당뇨 환자 등 만성질환자의 가족들은 특별히 발 관리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또한 감염이 의심 될 때는 민간요법 등에 의존하지 말고 즉시 피부과를 방문하여 적절한 항진균제의 복용과 도포로 빠른 시간 내에 무좀을 치료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작성 및 감수 : 대한의학회_대한피부과학회

목록보기 다음

평가해 주세요!

  • 용이성 해당 콘텐츠는 이해하기가
  • 유익성 해당 콘텐츠는
  • 구체성 해당 콘텐츠는
 
평가하기

정보의 오류, 보다 자세한 설명이 필요한 부분, 더 알고 싶은 주제에 대한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기다립니다. 주신 의견을 정기적으로 반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본 사이트는 의학상담은 하지 않습니다. 이점 양해 부탁 드립니다.